조희연 “숙명여고 쌍둥이, 퇴학 가능성 커”
조희연 “숙명여고 쌍둥이, 퇴학 가능성 커”
  • 어린이교육신문
  • 승인 2018.11.1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조희연 서울시 교육감은 시험문제 유출 혐의를 받는 숙명여고 전 교무부장의 쌍둥이 자녀에 대해 "학부모의 분노와 요구를 알고있다"면서 "단호하고 공정하게 처리하겠다"고 밝혔다.

조 교육감은 9일 EBS 뉴스에 출연해 자퇴하면 지금까지 성적이 유지되지만, 퇴학시킨 뒤 처벌하면 성적이 무효가 된다고 설명하면서 조치 시점을 언제로 할 것인지가 고민이라고 밝혔다.

조 교육감은 학부모들의 불신이 크기 때문에 대법원 판결까지 기다릴 수는 없다면서 변호사 자문결과가 나오면 학교와 협의해 단호히 조치하겠다고 덧붙였다.

한편, 아버지에게 시험문제·정답을 미리 받았다는 의혹에 휩싸인 쌍둥이는 지난 1일 학교에 자퇴서를 제출했지만, 학교는 아직 자퇴서를 처리하지 않은 것으로 알려졌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경기도 수원시 권선구 경수대로384번길 46 (권선동)
  • 대표전화 : 031-221-0714
  • 팩스 : 031-221-0715
  • 대표·발행인 : 김재규
  • 편집국장·취재기자 : 유지연
  • 명칭 : 어린이교육신문
  • 제호 : 어린이교육신문
  • 등록번호 : 경기 다 50612
  • 등록일 : 2017-09-15
  • 발행일 : 2017-10-16
  • 고문 : 강민수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재규
  • 어린이교육신문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18 어린이교육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kimjea61@hanmail.net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