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교육청, '20억 횡령 유치원' 적발
경기도교육청, '20억 횡령 유치원' 적발
  • 어린이교육신문
  • 승인 2019.05.2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역구 의원... 압력 행사 의혹도

 

경기도에 있는 한 대형 사립유치원이 아이들에게 써야 할 돈 20억 원을 빼돌린 사실이 교육청 감사에서 드러나 검찰에 고발당했다.

그런데 그 유치원이 있는 지역구 국회의원실에서 교육청에 연락을 해

뭐 때문에 검찰에 고발하는 거냐며 징계 수위를 놓고 압력을 행사했다는 증언이 나왔다.

수원 아이들 350명 정도가 다니는 경기도 수원의 대형 사립유치원의 일이다.

이 유치원은 지난해 경기도 교육청이 실시한 특별 감사에서 회계 부정 사실이 적발됐다.

실제로 거래한 적이 없는데도 친인척이 운영하는 업체에서 교재와 교구를 산 것처럼 거짓 서류를 꾸며 20억 원 정도를 빼돌린 것이다.

유치원들이 흔히 사용하는 '가장거래'라는 수법을 쓴 것인데 비슷한 횡령 사례 가운데 액수가 가장 컸다.

경기도 교육청은 유치원 원장을 사기 혐의로 검찰에 고발했다.

그런데 형사 고발이 이뤄지기 전인 지난 3월, 한 국회의원 보좌관이 경기 교육청에 전화를 걸어 징계 수위에 의문을 제기했다.

유치원이 위치한 수원을 지역구로 둔 의원실 소속이었다.

외압으로 느낀 감사관실은 징계 수위를 조정할 것도 검토했지만, 비리 금액이 워낙 커 예정대로 원장을 고발했다.

이에 대해 해당 보좌관은 유치원 폐원 여부를 확인하기 위해 문의한 것뿐이라고 해명했고 해당 유치원과는 관계가 없다고 밝혔다.

학부모들은 왜 지역구 국회의원실이 직접 이 유치원 구하기에 나섰는지 진상이 규명돼야 한다고 촉구하고 나섰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경기도 수원시 권선구 경수대로384번길 46 (권선동)
  • 대표전화 : 031-221-0714
  • 팩스 : 031-221-0715
  • 대표·발행인 : 김재규
  • 편집국장·취재기자 : 유지연
  • 명칭 : 어린이교육신문
  • 제호 : 어린이교육신문
  • 등록번호 : 경기 다 50612
  • 등록일 : 2017-09-15
  • 발행일 : 2017-10-16
  • 고문 : 강민수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재규
  • 어린이교육신문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19 어린이교육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kimjea61@hanmail.net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