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린이 스포츠 모자에서 폼알데하이드 등 유해성분 검출
어린이 스포츠 모자에서 폼알데하이드 등 유해성분 검출
  • 어린이교육신문
  • 승인 2019.09.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유통·판매되고 있는 어린이 모자 13개 제품 중 6개 제품
폼알데하이드, pH 등 아동용 섬유제품 안전기준에 부적합

 

프로야구, 프로축구, 프로농구 등 프로스포츠 팬을 중심으로 프로스포츠 굿즈(Goods)가 인기를 끌면서 공식 온라인 몰과 홈구장의 매장에서 모자와 의류 등 다양한 종류의 제품이 판매되고 있다.
그중에서 대표 굿즈인 어린이용 모자 일부 제품에서 아동용 섬유제품 안전기준에 부적합한 유해물질이 검출된 것으로 나타났다.
한국소비자원은 시중에 유통·판매되고 있는 프로스포츠 굿즈 어린이 모자 13개 제품을 조사한 결과, 일부 제품에서 안전기준을 초과한 폼알데하이드 및 pH가 검출됐다고 밝혔다.
조사대상은 프로스포츠 구단 홈페이지에 연계된 공식 업체의 온라인몰에서 판매되는 어린이용 또는 어린이가 주로 사용하는 크기(52㎝)의 모자 13개 제품이다. 조사결과 13개 제품 중 5개 제품(38%)에서 폼알데하이드가 아동용 섬유제품의 허용기준(75㎎/㎏ 이하)을 1.2 ~ 2.3배 초과한 92 ㎎/㎏~ 176 ㎎/㎏ 검출됐으며, 2개 제품(15%)에서 pH가 8.2 ~ 8.4로 나타나 허용기준(4.0 ~ 7.5)을 벗어났다. 유해물질이 검출된 제품을 판매한 씨앤드제이인터내셔널, 인터파크, plsports, 에스아이엘, 제일에프앤에스는 판매 중지, 교환 등 자발적 리콜 계획을 밝혔다.
폼알데하이드는 세계보건기구(WHO) 산하 IARC(국제암연구소) 발암성 분류에서 폼알데하이드는 인간에게 ‘발암성이 확인된 물질인 1군’으로 분류돼 있다.
pH는 산 또는 알칼리 정도를 말하며 0(강산)에서 14(강알칼리)까지로 나타냄. 기준을 벗어나는 경우 피부자극 등을 유발할 수 있다. 조사대상 13개 제품에 대한 표시실태를 조사한 결과, 12개 제품(92%)이 표시기준에 부적합했다.
어린이 제품이므로 사용연령 표시가 필수적이나, 13개 제품 중 12개 제품이 ‘사용연령’ 표시를 누락했고 일부 제품은 제조연월 등의 의무 표시사항이 없어 개선이 필요했다.
한국소비자원은 이번 시험 결과를 바탕으로 기준에 부적합한 제품을 생산한 업체에 자발적 시정을 권고했다.
국가기술표준원에는 프로스포츠 굿즈 어린이 모자에 대한 안전 관리 감독 강화를 요청할 예정이다.
어린이교육신문 cen2017@naver.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경기도 수원시 권선구 경수대로384번길 46 (권선동)
  • 대표전화 : 031-221-0714
  • 팩스 : 031-221-0715
  • 대표·발행인 : 김재규
  • 편집국장·취재기자 : 유지연
  • 명칭 : 어린이교육신문
  • 제호 : 어린이교육신문
  • 등록번호 : 경기 다 50612
  • 등록일 : 2017-09-15
  • 발행일 : 2017-10-16
  • 고문 : 강민수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재규
  • 어린이교육신문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19 어린이교육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kimjea61@hanmail.net
ND소프트